한국 시간으로 24일 상하이 LPL 스타디움에서 ‘2021 LoL 프로 리그(이하 LPL)’ 스프링 스플릿 6주 3일 차 일정이 진행됐다. 레어 아톰은 썬더토크 게이밍을 잡고 4연승을 이어갔고, e스타 게이밍전서 승리한 WE는 7승 고지에 올랐다.

썬더토크 게이밍과 레어 아톰이 맞붙은 1경기의 승자는 레어 아톰이었다. 매세트 팽팽한 승부가 펼쳐진 만큼, 쉽지 않은 승리였다. 썬더토크 게이밍이 1세트를 선취한 상황에서 시작된 2세트. 썬더토크 게이밍이 킬 스코어를 리드했으나, 레어 아톰은 한 수 위 운영으로 포탑과 대형 오브젝트에서 앞서갔다. 중반을 넘어가자 그 힘이 발휘되기 시작했고, 주도권을 꽉 쥔 레어 아톰은 승리를 챙겼다.

마지막 3세트는 가장 팽팽한 경기였다. 썬더토크 게이밍이 ‘샤오펑’ 올라프를 중심으로 난전에서 연달아 득점하며 유의미한 글로벌 골드 격차를 벌렸는데, 레어 아톰이 바론 스틸로 분위기를 묘하게 만들었다. 썬더토크 게이밍에게는 설상가상으로 이어진 드래곤 전투마저 대패했고, 레어 아톰은 순식간에 4,000 골드 차이를 벌릴 수 있었다. 결국, 3세트를 가져간 레어 아톰은 시즌 4연승을 이어갔다.

2경기에서는 체급 차이가 확실한 두 팀, WE와 e스타 게이밍이 만났다. 열세의 e스타 게이밍은 1세트부터 단식 세나-탐 켄치, 미드 코르키 등 색다른 카드를 꺼내들며 반전을 노려봤으나, 역부족이었다. ‘지우멍’의 카이사는 봇 합류 싸움에서 2킬 1어시스트를 챙기며 성장에 박차를 가했고, 이후 한타마다 활약하며 MVP를 꿰찼다.

2세트도 WE의 승리였다. 글로벌 골드는 2,000 대 밖에 차이나지 않았지만, 주도권은 확실히 WE 쪽에 있는 모양새였다. 시야 장약을 바탕으로 e스타 게이밍을 압박하며 원하는 대로 경기를 풀어갔다. 이후 WE는 ‘미씽’ 알리스타의 좋은 이니시에이팅을 앞세워 격차를 쭉쭉 벌리며 승기를 굳혔다. 이번 승리로 WE는 7승 고지에 올랐다.

■ 2021 LPL 스프링 스플릿 정규 시즌 팀 순위

1위 에드워드 게이밍 8승 0패 +14
2위 펀플러스 피닉스 7승 2패 +11
3위 팀 WE 7승 3패 +4
4위 로얄 네버 기브 업 6승 1패 +8
5위 징동 게이밍 5승 3패 +4
6위 레어 아톰 5승 3패 +1
7위 탑 e스포츠 4승 3패 +3
8위 인빅터스 게이밍 4승 4패 +2
9위 빅토리 파이브 4승 4패 -1
10위 LNG e스포츠 4승 4패 -2
11위 비리비리 게이밍 4승 5패 -1
12위 쑤닝 3승 5패 -3
13위 썬더토크 게이밍 2승 6패 -7
14위 이스타 게이밍 2승 6패 -6
15위 LGD 게이밍 1승 5패 -7
16위 오 마이 갓 1승 6패 -9
17위 로그 워리어스 1승 7패 -13

출처 : http://www.inven.co.kr/webzine/news/?news=252085&site=lol